기사제목 한방발효 수제차 전문 사회적기업 "월드T&F"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방발효 수제차 전문 사회적기업 "월드T&F"

전남 보성군 사회적기업
기사입력 2015.02.12 09:3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상호 : 다나아(월드T&F)
대표 : 오 영 순
주소 : 전남 보성군 화천면 녹차로 54번지
연락처 : 061-853-1257
이메일 : oys1247@naver.com
Business License : 416-81-91554
 
사회적기업_다나아_회사.jpg
 
 
회사소개 : 아름다운 차의 마을(다나아)라고 합니다. 산, 바다, 호수가 어우러져 있는 녹차 수도의 고장 보성에 자리 잡고 있는 월드T&F(주)입니다. 몸에 좋은 한방재료를 약차가 아닌 매일 쉽고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한방발효차로 개발하여 제품으로 생산한 결과 소비자들의 호응이 좋았으며 국내 유일의 음양 발효기법을 통해 특허와 벤처를 받았다고 합니다. 발효과정을 통해 한약 특유의 냄새와 쓴맛을 해소 하므로 맛, 향, 수색은 신비로운 발효차로 탄생되었습니다. 인류건강에 도움이 되고자 하는 바램으로 정성을 다하여 만든 제품을 착한 가격에 공급함으로써 고객님들께 사랑받고 신뢰받은 회사가 될 것이라고 합니다.
 
사회적기업_다나아_명함.jpg
  
회사대표 : 오영순 대표는 항상 엄마의 마음으로 제품 하나하나에 정성과 마음을 담고 있는 다나아맘입니다. 오랜 역사와 조상님들의 지혜가 담겨져 있는 약재를 한방발효차로 간편하고 즐겁게 매일 드실 수 있도록 제품을 생산하고 있습니다. 늘 안전과 신뢰를 으뜸으로 생각하며 같은 재료라도 변화를 주어 제자리에만 머물러 있는 전통차를 현대적으로 발전시키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합니다.
 
사회적기업_다나아_상품.jpg
  
한방발효수제차란 ? 한방재를 원료로 가장 잘 맞는 약재 다른 약재 2~3가지 정도를 추출하여 원료와 발효를 시키면 한약특유의 냄새는 사라지고 쓴맛은 단맛으로 변화되어 효능이 배가되어 잔류농약이나 중금속, 납, 수은 등은 해독되며 몸에 유익한 미생물이 생성되므로 생리활성영양소가 질병을 예방하고 면역력을 높여주는 장점이 있습니다. 차의 맛과 향, 수색은 순하면서도 깊은 풍미가 있는 독특한 발효차가 탄생되어 남녀노소 누구나 마셔도 부담이 없는 한방 발효 수제차입니다. 무색소, 무방부제, 무감미료를 일체 첨가하지 않은 차로서 시간이 지날수록 맛은 풍미가 나는 것 또한 장점입니다.
 
사회적기업_다나아_공장내부.jpg
 
공장내부 전경입니다. 깔끔하고 정리정돈이 잘 되어 있는 것 같습니다.
 
사회적기업_다나아_상장.jpg
 
영업등록증, 통신판매업신고증, 벤처기업확인서, 유기농가공식품인증서 특허증 들, 지정서, 상표등록증 등을 사진으로 찍었습니다.
 
 
갔다 온 소감으로는 요즘같이 첨단시대, 테크노시대에 맞서서 우리의 전통차 알리고 연구하고 건강에 도움이 되는 제품을 착한가격에 공급하고 있는 다나아 오 영 순 대표님께 존경심이 앞섰고 앞으로도 연구에 정진하여 FTA시대에 우리나라 전통차를 알리고 수출이 대박나는 성과가 있길 나름 기대해봅니다.
  
[사회적경제방송 기자 관계자]
<저작권자ⓒ사회적경제방송 & www.seb.or.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BEST 뉴스
 
 
 
 
 
사회적경제방송 (http://seb.or.kr| 설립일 : 2010년 1월 28일 | 대표이사 : 고승현
Ω 520-210   전라남도 나주시 오포길 31(영산동 75-3).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승현
사업자등록번호 : 412-81-38620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신고 : 전남, 아00264
대표전화 : 1670-5153 [ 오전 9시~오후 6시 / 토,일,공휴일 제외 (12시~1시 점심) ] |  i153@hanmail.net
Copyright ⓒ 2015 사회적경제방송 All right reserved.
사회적경제방송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